청춘의 대명사
  주체104(2015)년 10월 경애하는 총비서동지께서는 백두산영웅청년발전소 준공식장에 나오시여 우리 청년들을 둘러보시며 다정하고 격정에 넘친 어조로 불러주시였습니다.
《미더운 청년전위들!》



  모진 고난속에서도 당이 맡겨준 혁명임무를 결사관철해낸 백두청춘들을 두고 하실 말씀 많고많았지만 그이께서 고르신 첫 부름이였습니다.
  영광스러운 조선로동당 제8차대회에서도 경애하는 총비서동지께서는 우리 청년들에게 당의 교대자, 후비대라는 최상최대의 믿음을 안겨주시였습니다.
  그이께서 청년들에게 안겨주신 믿음은 이뿐이 아닙니다.
  《당의 척후대, 익측부대, 결사대》, 《우리 당의 마음의 기둥, 억척의 지지점》, 《우리 사회의 가장 활력있는 부대》, 《사회주의문명의 창조자》!
  청년들의 대명사와도 같은 그 하나하나의 부름에 우리 청년들에 대한 가장 열렬한 사랑이, 가장 뜨거운 믿음이 어려있으며 젊은 힘으로 조국의 전진을 억척같이 떠밀어나가기를 바라시는 경애하는 총비서동지의 기대가 실려있는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