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학궁성터
  안학궁성터는 427년 집안의 국내성에서 수도를 평양에 옮긴 때로부터 586년 평양성에 다시 수도를 옮길 때까지 고구려왕궁이 있던 자리입니다.
  평양시 대성구역 안학동에 있습니다.





  궁성의 평면은 방형이였는데 동, 서, 남, 북 네성벽의 길이는 각각 622m, 둘레는 2 488m, 면적은 약 38만㎡이였습니다.
  성문은 동, 서, 북쪽성벽에는 각각 한개씩을 내고 남쪽성벽에는 3개를 냈습니다.

동문터


남동문터 


남서문터

  궁성안에는 남북중심축을 따라 남궁(외전), 중궁(내전), 북궁(침전)이 차례로 있었고 북궁의 좌우에 동궁과 서궁이 웅장한 규모로 배치되여있었습니다.


동궁터와 서궁터

  궁전터가운데서 중궁의 1호궁전이 제일 큰데 정면은 87m, 측면은 27m나 됩니다.



  안학궁성터는 우리 당의 민족유산보호정책에 의하여 잘 보존관리되고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