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덕과 미풍의 선구자들
  사회주의건설의 새로운 고조기, 격변기를 열어나가는 투쟁과 전진의 시대에 우리 청년들속에서 미덕과 미풍의 선구자들이 수많이 배출되고있습니다.



  얼마전 수도 평양의 수십명청년들이 당이 부르는 곳에서 청춘의 리상과 희망을 꽃피워갈 일념안고 탄광과 농장 등 사회주의강국건설의 주요전구로 탄원하였습니다.



  나서자란 정든 수도를 언제나 마음속에 소중히 간직하고 평양의 아들딸들답게 청춘시절을 값있게 빛내일 드높은 열의가 충만되여있는 탄원자들.
  평양시뿐아니라 평안남도와 황해남도를 비롯한 전국의 수많은 청년들도 사회주의경제건설의 주요전구로 탄원해 나서고있습니다.
  조국의 부름에 한몸 기꺼이 내대는것을 영예로 자랑으로 여기는 우리의 청춘들,
  그들의 앞날을 축복하는듯 푸르른 봄하늘엔 따사로운  태양이 찬란히 빛을 뿌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