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편의 노래에 담으신 숭고한 뜻
  가요 《이 땅의 주인들은 말하네》.
  창작된 때로부터 수십년이 지난 오늘까지도 우리 인민들속에서 널리 불리워지는 이 한편의 노래에도 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의 숭고한 애국의 뜻을 전하는 가슴뜨거운 이야기가 깃들어있습니다.
  주체101(2012)년 6월 어느날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일군들에게 그전에 나온 노래들을 재편곡, 재형상할데 대하여 가르쳐주시면서 노래 《이 땅의 주인들은 말하네》가 좋다고 말씀하시였습니다.



  잠시후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노래 《이 땅의 주인들은 말하네》의 가사에도 있듯이 애국주의는 피상적인 개념이 아니라고, 이 나라의 나무 한그루와 풀 한포기, 조약돌 하나하나까지도 다 소중히 여기고 사랑하는것이 바로 애국주의이라고, 애국주의가 결코 구호로 되여서는 안된다고 절절하게 말씀하시였습니다.
  경애하는 원수님의 가르치심을 받아안으며 일군들은 참다운 애국주의란 무엇이며 우리 인민들에게 애국심을 심어주는데서 음악예술이 얼마나 중요한 역할을 하는가를 다시금 깊이 새겨안았습니다.
  진정 사회주의 내 조국을 제일로 사랑하시며 천만의 심장마다에 애국의 마음을 심어주시는 경애하는 원수님의 숭고한 뜻에 받들려 노래 《이 땅의 주인들은 말하네》는 열렬한 애국의 노래로 더욱 우렁차게 울려퍼지게 되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