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당의 마음의 기둥


  주체104(2015)년 10월 백두산영웅청년발전소 준공식에서 하신 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의 력사적인 연설의 구절구절은 지금도 우리 청년들의 가슴속에 새겨져있습니다.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연설에서 이 세상에 우리 청년들처럼 번쩍거리는 도시의 번화가가 아니라 인적도 없는 심심산골에 솔선 달려와 당의 뜻을 꽃피우며 거기에서 삶의 보람을 느끼는 청년들, 스스로 《백두청춘대학》이라는 과정안을 만들고 매일, 매 시각 량심의 점수를 매기면서 자신을 혁명적으로 수양해나가는 그런 훌륭한 청년들은 없다고 하시면서 자신께서는 청년돌격대원들의 자랑스러운 투쟁모습을 보면서 눈물겹도록 동무들이 고마웠고 동무들모두를 저하늘이 들리도록 두팔들어 높이 떠받들어주고싶은 심정을 금할수 없었다고 하시였습니다. 그러시면서 우리 청년들은 우리 당의 마음의 기둥, 억척의 지지점이 되여주고있다고 뜨겁게 말씀하시였습니다.
  우리 당의 마음의 기둥, 억척의 지지점!



  진정 경애하는 원수님의 이런 하늘같은 사랑과 믿음이 있어 우리 청년들은  조선로동당 제8차대회결정관철을 위한 투쟁에서 청춘의 슬기와 용맹을 힘있게 떨쳐가고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