뜨거운 정성을 지닌 의료일군
(보통강구역인민병원 기능진단과 과장 리경희)
  이 사진속의 녀성은 보통강구역인민병원 기능진단과 과장 리경희선생입니다.
 
 
 
  그는 처녀시절부터 오늘에 이르는 20여년간 인민들의 건강증진을 위해 자신을 깡그리 바쳐오고있습니다.
  이 나날 그는 선진적인 치료방법들을 연구도입하여 많은 환자들을 완치시키는데 크게 기여하였습니다. 
  나라에서는 인민들의 건강증진을 위해 뜨거운 정성을 바치고있는 그를 높이 평가하여 사회주의애국공로자로 내세워주었습니다.

 

  오늘도 리경희선생은 더 높은 목표를 세우고 구역안의 주민들을 위한 치료예방사업에 지혜와 열정을 바쳐가고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