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소 보아주신 글작품집

 
  새로 선 보통문거리고기상점을 찾으신 날 종업원들의 글작품집을 보아주시는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장군님이십니다.
  혁명령도의 길을 이어가시던 위대한 장군님께서 상점을 찾으신것은 주체100(2011)년 9월 어느날이였습니다.
  인민을 위한 또 하나의 봉사기지가 일떠선것이 기쁘시여 상점의 곳곳을 구체적으로 돌아보시는 그이를 동행하며 상점일군은 하나라도 더 기쁨을 드리고싶었습니다. 그래서 그이께 종업원들의 글작품집에 대해 말씀올렸습니다. 위대한 장군님에 대한 그리움과 감사의 정을 담아 상점의 종업원들이 쓴 소박한 글작품집이였습니다.
  위대한 장군님께서는 일군이 올리는 글작품집에서 종업원들의 기특한 심정을 헤아려보시였습니다. 하지만 나라일로 너무나 바쁘신 그이시였습니다. 위대한 장군님께서는 시간이 바빠 다 보지 못한 종업원들의 글작품집을 가지고가서 구체적으로 보아주시겠다고 하시였습니다.
  이렇게 되여 그이께서 보아주신 사연깊은 글작품집이 상점의 종업원들에게 안겨지게 되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