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체의 힘으로 일떠선 공장
  주체102(2013)년 6월 어느날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원수님께서는 평양기초식품공장을 찾으시였습니다.

 

  그날 오랜 시간에 걸쳐 생산공정은 물론 문화후생시설에 이르기까지 돌아보시던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어느 한 생산건물을 바라보시며 어느 단위에서 건설했는가고 물으시였습니다.
  한 일군이 이 공장 종업원들이 자체로 꾸리였다고 보고드리였습니다.
  그러자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생산자대중의 정신력을 폭발시키는것이 기본이라고, 평양기초식품공장에서 생산공정을 현대화하고 생산문화, 생활문화를 확립한것도 중요하지만 생산자대중의 정신력을 불러일으켜 자체의 힘으로 공장을 현대적으로 꾸린것이 더 귀중하다고 높이 치하해주시였습니다.





  그러시면서 이 공장은 생산문화, 생활문화가 정말 잘되였다고, 공장에서 시대의 요구에 맞게 생산문화, 생활문화를 높은 수준에서 확립할데 대한 당의 사상과 방침을 심장으로 접수하였다고 하시면서 평양기초식품공장은 애국주의가 철철 흘러넘치는 공장이라고 뜨겁게 말씀하시였습니다.
  그이의 가르치심을 받아안으며 일군들과 종업원들은 앞으로도 공장의 관리운영과 생산정상화에서 자력갱생의 기치를 더 높이 들고나갈 불타는 결의를 다지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