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족무용 - 장고춤
  장고춤은 장고를 치면서 추는 춤으로서 설장고로부터 발생하였습니다.
  일찌기 우리 나라의 민족기악합주에서 장고는 타악기로 널리 리용되였습니다.



  장고의 한 종류로서 어깨에 메고 일어서서 발림을 동반하며 연주하던 설장고는 장고춤의 전신이라고 말할수 있습니다. 장고춤은 우리 인민이 가장 즐겨온 춤으로서 농악무를 비롯한 여러 민속놀이들에서 많이 추어졌습니다.
  기본춤가락은 장고치기입니다. 여기에는 채편치기, 북편치기, 장고통치기 등이 있으며 연주방법상 채를 든 오른손으로 채편을 치고 왼손으로(궁굴채를 쥐기도 한다) 북편을 치는 보통치기, 서로 넘겨치기 등이 있습니다. 각이한 장단과 변주가락에 기초하고있는 이러한 동작들은 여러가지 무용률동과 결합되면서 장고춤의 고유한 기법을 이룹니다.
  장고춤은 흥겨운 장단과 다양한 무용동작이 조화를 이루고있는것으로 하여 민족적정서가 흘러넘치는 우리 인민의 고유한 민족무용으로 되고있습니다.



  장고춤의 독특한 률동적특징과 기법들은 오늘 현대적미감에 맞게 더욱 발전풍부화되여 독무 《장고춤》, 군무 《양산도》 등의 작품으로 창조되였을뿐아니라 여러가지 무용작품창조에 적극 리용되고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