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주의선경마을들이 늘어난다
  우리 공화국의 함경남도 홍원군의 운포로동자구, 경포로동자구 마을들에 새집들이경사가 났습니다.









  꿈에도 생각지 못했던 희한한 살림집들을 한날한시에 받아안게 된 이곳 주민들은 감격의 눈물을 흘리며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원수님께 고마움의 인사를 삼가 올리였습니다.
  새 보금자리로 들어서는 집주인들의 기쁨과 웃음, 정말 좋은 로동당세상을 노래하며 춤판을 펼쳐놓은 주민들로 새 마을들은 명절처럼 흥성이였습니다.
  새 살림집에 입사하는 가정들을 찾은 수도당원사단 지휘관들과 도안의 일군들은 생활상편리가 훌륭히 보장된 문화주택을 받아안은 주인들과 기쁨을 함께 나누었습니다.
   뜻밖에 들이닥친 대재앙이 집과 가산을 송두리채 앗아갔어도 어머니당의 사랑의 손길은 자연이 몰아온 화를 복으로 바꾸어놓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