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팀없는 의지


  주체108(2019)년 10월 어느날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원수님께서는 우리 조국의 강인한 기상인양 백두대지를 박차고 인민의 리상향, 산간의 리상도시로 눈부시게 솟아오르는 삼지연시를 찾으시였습니다.
  당의 웅대한 대건설구상을 받들고 북방의 어려운 환경속에서도 견인불발의 투쟁정신으로 삶의 순간순간을 빛내여가는 전체 건설자들의 위훈을 따뜻이 격려해주신 그이께서는 당의 두리에 굳게 뭉친 인민대중의 무궁무진한 힘을 믿고 그에 의거할 때 점령 못할 요새가 없고 넘지 못할 난관이 없다는것을 다시금 새기게 된다고 말씀하시였습니다.







  못잊을 그날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우리는 그 누구의 도움을 바래서도, 그 어떤 유혹에 귀를 기울여서도 안된다고, 오직 자력부강, 자력번영의 길을 불변한 발전의 침로로 정하고 지금처럼 계속 자력갱생의 기치를 더 높이 들고나가야 한다고 강조하시였습니다.
  자력갱생의 기치를 더 높이 들고나가야 한다!
  정녕 우리 혁명의 전 로정에서 투쟁의 기치가 되고 비약의 원동력으로 되여온 자력갱생을 번영의 보검으로 변함없이 틀어쥐고나아가시려는 우리 원수님의 드팀없는 의지가 다시금 력사에 깊이 아로새겨지는 뜻깊은 순간이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