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기의 위인
《대동강》호에 넘치는 인민의 웃음
  평양의 자랑인 대동강을 누비는 식당배《대동강》호에서 날마다 인민들의 행복의 웃음소리 높이 울리고있습니다.





  주체102(2013)년 3월 새로 건조되고있는 《대동강》호의 내부와 외부를 돌아보시면서 손님들이 갑판에서 경치를 구경하는데 지장이 없는가를 자세히 알아보신 경애하는 총비서동지께서는 로천갑판을 무슨 건재로 처리하였는가를 물어주시고 《대동강》호는 식당전용배인것만큼 위생성을 철저히 보장하는 원칙에서 갑판처리를 잘해야 한다고 가르쳐주시였습니다.
  그날 마감건재와 가구들을 좋은것으로 쓸데 대한 문제를 비롯하여 식사칸의 환기와 배풍에 이르기까지 깊은 관심을 돌려주신 그이께서는 평양의 자랑인 대동강에 현대적인 식당배를 띄워놓고 우리 인민들이 리용하게 하려는것은 어버이장군님의 생전의 뜻이였다고, 이제 현대적인 식당배가 대동강을 오르내리며 인민들에게 봉사를 하게 되면 평양의 모습이 더욱 아름답고 이채로와질것이라고 뜨겁게 말씀하시였습니다.
  이렇게 식당운영을 전용으로 하는 유람선인 《대동강》호는 인민에 대한 열렬한 사랑을 지니신 경애하는 총비서동지의 자애로운 손길아래 현대적인 식당배로 건조되여 행복의 강 대동강에 띄워지게 되였습니다.

 

 

    
 
  진정 내 조국땅에 펼쳐지는 사회주의문명의 황홀한 현실은 인민의 행복과 기쁨을 위해 바쳐가시는 인민의 어버이의 로고와 헌신의 결정체, 인민사랑의 고귀한 결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