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기의 위인
미루어진 공연시간
  주제101(2012)년 6월 6일 경애하는 김정은동지를 모시고 조선소년단창립 66돐경축 조선소년단전국련합단체대회가 진행된 날 저녁 성대한 음악회가 진행되였습니다.
  하지만 이 음악회가 예정된  시간보다 퍽 미루어 시작되였다는것을 아는 사람은 많지 못합니다.
  소년단원들이 6.6절을 즐겁게 쇠도록 마음쓰신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6월 6일 오후행사일정에 대하여 다시금 료해하시였습니다.
  일정에는 공연이 16시에 시작하는것으로 되여있었습니다.
  이렇게 일정대로 공연을 시작하여 끝나는 시간이면 날이 채 어둡지 않아 형형색색의 불보라를 일으키는 축포의 아름다움을 다 느낄수 없었습니다.
  이에 대해 료해하신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우리 아이들이 아름다운 축포야경을 처음부터 볼수 있게 해야 한다고 하시면서 공연시간을 뒤로 미루도록 은정어린 조치를 취해주시였습니다.



  이렇듯 친부모도 대신할수 없는 세심한 사랑속에 공연시간은 미루어지게 되였고 행사참가자들은 공연장소에서 나오는것과 동시에 밤하늘가에 날아오르는 황홀한 축포를 볼수있게 되였습니다.
  6.6절의 밤하늘을 아름답게 장식하며 날아오른 천갈래 만갈래의 꽃보라, 불보라의 눈부신 광채는 다름아닌 후대들을 위한 헌신의 력사를 끝없이 수놓아가시는 경애하는 김정은동지의 사랑의 빛발이였습니다.